유재석,이적- 말하는대로 들어보세요.::sweetpocket_달콤주머니

무한도전의 유재석이 서해안고속도로 가요제에서 부른 말하는대로 들어보셨나요?

나 스무 살 적에 하루를 견디고   불안한 잠자리에 누울 때면  내일 뭐하지, 내일 뭐하지 걱정을 했지 
두 눈을 감아도 통 잠은 안 오고  가슴은 아프도록 답답할 때 - 이 글귀가 마음에 울렁이게하네요.